배너 닫기
위로위로 홈

[PCA강북] ‘노비스’ 男스포츠모델·비키니 최종순위

등록일 2020.06.30 13:01 youtube instagram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공유하기


▲ 사진=김병정 기자

 

[개근질닷컴] 올 상반기 PCA KOREA 서울권 리저널 첫 대회 노비스 남자 스포츠모델과 여자 비키니 종목 참가자들의 최종 순위가 공개됐다.

 

‘2020 PCA 리저널 강북’ 대회가 6월 28일 서울 명동 로얄호텔에서 개최됐다. PCA강북은 첫 서울권 지역대회로 어느 때보다 출중한 기량과 무대 자체를 즐기는 선수들이 대거 참여해 관중을 열광케 했다.

 


▲ 사진=김병정 기자

 

이번 대회 종목은 머슬모델·남녀 스포츠모델·노비스(보디빌딩, 비키니, 남자 스포츠모델)·모노핏·남녀 모던 스포츠·클래식보디빌딩·피지크·비키니·보디빌딩으로 나뉘어 진행됐다.

 

이 가운데 노비스 남자 스포츠모델과 여자 비키니 종목은 오픈 통합 체급으로 치러졌으며, 치열한 순위 경쟁 끝에 영광의 얼굴이 가려졌다.

 


▲ 노비스 남자 스포츠모델 입상자들. 사진=김병정 기자

노비스 남자 스포츠모델 종목에선 고석원이 최종 승리를 거머쥐었다.

 

고석원은 군살 없는 바디 컨디셔닝을 앞세워 잘 만들어진 복직근과 외복사근, 승모근 등으로 경쟁자들을 따돌렸다. 타고난 신체 밸런스도 일품이었다.

 


▲ 사진=김병정 기자

 

2위에는 신체 비율이 돋보였던 장항섭이 이름을 올렸다. 도드라진 삼각근과 잘 갈라진 대퇴사두근이 발군이었다.

 

3위는 눈부신 복직근과 외복사근이 아주 훌륭했던 김민철에게 돌아갔다.

 

이어 정관수, 김도협, 송윤석이 차례대로 TOP6로 호명됐으며 장재우는 TOP10에 머물렀다.

 


▲ 노비스 여자 비키니 입상자들. 사진=김병정 기자

노비스 여자 비키니 종목에선 임한나가 1위의 영예를 안았다.

 

에메랄드 빛 비키니를 착용한 임한나는 빼어난 신체 비율과 컨디셔닝으로 심사위원들의 눈도장을 받았다. 군살 없는 개미 허리도 눈에 띄었다.
 


▲ 사진=김병정 기자


2위에는 서포터즈의 열렬한 환호에 힘입어 여유있는 무대 연출과 포징을 선보인 백진선이 올랐다.

 

3위는 이날 스포츠모델 그랑프리에 등극한 이시내가 건강미를 과시, 순위권 상단에 이름을 새겼다.

 

권성운 (kwon.sw@foodnamoo.com) 기자 
<저작권자(c) 개근질닷컴,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> 
기사등록 2020-06-30 13:01:08 
권성운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
올려 0 내려 0
관련뉴스 더보기
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
입금할 금액은 입니다. (입금하실 입금자명 +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)

가장 많이 본 뉴스

종합 보디빌딩 연예 스포츠 건강

GGJ 유튜브 더보기

핫이슈 더보기

핫피플 더보기

커뮤니티 더보기